녹록치 않았던 2013년 한 해, 하드하게...굳-바이~!

 

 

 

사무실에 방문하신 자타공인 아톰 팬 S선생님이 만들어 놓으신 창의적 포오즈,

'겨냄 맡는 아톰 군'

 ㅎㅎ

 

역시 아티스트 S선생님께서, 아무도 알아주지 않던 나의 피규어 콜렉션의 진가를 인증하여 격려해주심. ㅎ.

 

 

 

 

 

 

'note > _vintage tal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인과응보  (4) 2014.02.04
The Hard Good-bye, 2013  (3) 2013.12.24
힐링, 먹물, 거짓 위로  (0) 2013.11.15
2013년 6월 1일, 명동  (6) 2013.06.03